그깟거 아직도 못하고 있었냐는 친구들.
그리고 하는 말이

"그래도 아침마다 젊은 누나들 수영복 입은 모습 보고 오니 좋겠다? 한 두명은 있을꺼 아냐~"

...

소금이 왈

"나 안경 벗고 배운다만."

'하늘넘어 우주 끝까지 망상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수영 4일 - 쥐를 잡자  (2) 2008.11.06
수영 3일  (4) 2008.11.05
수영 2일  (6) 2008.11.04
내돈 내놔라아~!  (4) 2008.11.03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Favicon of https://nastywoman.tistory.com BlogIcon 나스티워먼 2008.11.06 07:40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
    ㅋㅋ
    ㅋㅋㅋ
    렌즈라도 끼시지 ㅋㅋㅋ

    • Favicon of https://lunasprite.tistory.com BlogIcon 눈꽃소금 2008.11.06 09:33 신고 Address Modify/Delete

      그..그러다가 수영장 내에 어여쁜 언니 한 분 안계시다는 걸 알면... ㅋㅋㅋ 그냥 안쓰고 반장님으로 배울래요오~
      환상을 깰 수 없습니닷!

  2. Favicon of http://nowherehouse.tistory.com BlogIcon pastel wind 2008.11.06 15:44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ㅋㅋㅋ 그러고 보니 수영은 안경 쓰고선 배울 수 없는 것이었군요. 왜 그걸 이제사 알았을까나;;

    • Favicon of https://lunasprite.tistory.com BlogIcon 눈꽃소금 2008.11.07 22:37 신고 Address Modify/Delete

      그게 알고보니 수경에 도수가 들어간 것도 있다고 하더라고요. 물론 시력이 꽤 안 좋은 사람이 쓸 수 있는 건 꽤 비싸겠지요? 참고로 제 시력이 디옵터 5정도 되는데 그냥 수경 쓰고 할 만 하더라고요. (그러나 얼굴은 못알아 본다는거~)